default_setNet1_2

유은혜 부총리, 석면제거학교 현장점검… 현장과 소통 강화할 것

기사승인 2019.01.11  21:41:18

공유
default_news_ad1

- 겨울방학 중 석명제거학교 현장정검 및 간담회 개최

   
▲ 유은혜 부총리 겸 교육부장관이 직접 석면제거 작업 시 착용하는 보호복을 입고 시연에 참여했다.

[국토일보 김준현 기자] 유은혜 부총리 겸 교육부장관은 11일 안산 경수초등학교를 방문해 학부모․석면전문가와 함께 석면제거 현장을 점검하고, 학교 석면제거의 안전한 추진방향에 대한 간담회를 가졌다.

이번 현장점검은 조명래 환경부장관이 참여하여 관계부처 합동으로 이뤄졌다.

간담회는 겨울방학 중 석면제거공사가 안전하게 추진되도록 현장을 점검하고, 학교관계자 및 석면전문가를 통해 석면제거현장의 애로사항 및 개선방향을 논의하기 위해 마련됐다.

유은혜 부총리는 석면제거공사를 위한 보양 및 밀폐작업 현장을 점검하고, 석면제거 작업 시 착용하는 보호복 착용 시연에도 참여했다.

또 학교 관계자와 석면전문가 등이 참가한 간담회를 통해 현장의 어려움을 청취하고, 학교석면제거공사의 개선방향 등에 대한 의견을 나눴다.

유은혜 부총리는 “관계부처, 시·도교육청 및 학교 현장과 소통을 강화할 것을 약속”하며 “저희 교육부는 학교가 가장 안전한 곳이 될 수 있도록 최선을 다하겠다”고 밝혔다.

김준현 기자 kjh@ikld.kr

<저작권자 © 국토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3
default_setImage2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4
default_setNet1_1
ad29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ad28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